수면 건강

'악!' 밤에 자다가 쥐 나는 이유는?

마지막 업데이트
11.20.2023
author-img
작성자
Deborah
Munice Inc. Staff Writer / Yonsei University Bio Convergence Lab
검수자

왜 자다가 쥐가 날까요?

 

밤에 다리에 쥐가 나서 깨는 경우가 있었나요? 보통 몸이 무리한 운동을 했을 때 다리에 쥐가날 수 있습니다. 주로 종아리나 허벅지 같은 하체에서 문제가 생깁니다. 여기서 오는 통증은 일반적인 운동 후 통증과 원인부터 다른 편입니다. 1

 

자다가 다리에 쥐가 나는 증상은 근육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발생하는데, 운동을 하기 전에 충분한 준비가 없었거나, 체온이 낮거나,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을 때 나타날 수 있는 증상입니다. 여성의 경우, 임신으로 인해 혈액 순환이 제대로 되지 발생할 수 있고, 칼슘이 부족하다면 근육의 움직임에 문제가 생겨 갑자기 쥐가 날 수 있습니다.

 

자다가 쥐가 날 때 해결방법!

 

자주 쥐가 난다면 식단 조절과 생활 습관 개선을 추천드립니다. 칼슘 위주 식사를 섭취하고 규칙적인 스트레칭 및 마사지로 몸을 건강하게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러나 이런 조치들로 개선되지 않는다면, 질병이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계속 쥐가 난다면 병원에 방문해 정확한 원인을 파악해야 합니다.

 

특히 자꾸 다리에 쥐가 난다면 하지정맥류을 가지고 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하지정맥류는 시간이 지날수록 심각해지는 질환이기에 초기에 조치를 취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2

 

미라클나잇 자다가 쥐

하지정맥류에 대하여

 

먼저 하지정맥류가 의심된다면 병원에서 혈관 초음파 검사를 해야합니다. 이겁사를 통해 혈관 상태를 확인하고 환자에게 알맞는 치료법이 뭔지 알 수 있습니다. 증상이 발견되면 조속한조치가 필요하며, 치료 후에도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하여 재발을 방지해야 합니다. 만약 생활에 지장을 주는 증상이 있다면 의료 전문가의 의견을 구하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정맥류는 다리 정맥의 내부 판막이 손상되어 심장으로 향해야 할 혈액이 거꾸로 흐르면서 발생하는 것입니다. 한 번 손상된 정맥 판막은 스스로 회복되지 않아서, 정확한 진단과적절한 치료로 증상을 관리함으로써 합병증으로 악화되는 것을 방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정맥 질환을 유발할 수 있는 위험 요인으로는 나이, 여성성, 장시간 서있거나 앉아 있는 상황 등이 있습니다. 이 외에도 비만, 가족력, 운동 부족 등도 연관될 수 있습니다. 해당 질환의 치료 방법은 증상에 맞는 대증적 치료인 압박스타킹을 포함한 압박요법, 혈관 활성화를 위한 약물 복용 등부터, 정맥 혈관의 질병 상태에 따라 혈관 경화 주사요법, 혈관 내 시술 또는 수술적 치료까지 다양합니다. 환자의 혈관 상태와 전반적인 건강 상태를 고려하여 치료 방법을 결정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발목 주변 피부의 변색, 심한 부종, 정맥성 피부 궤양, 혈전증 등과 같은 합병증이 발생하면 치료를 시도해도 불편함이 호전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하지정맥류 증상이 있을 경우 조기에 해당 질환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3

미라클나잇 자다가 쥐

 

수면 자세가 이유가 될 수도 있다?

 

몸에 쥐가 나는 원인은 다양합니다.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의 권혁태교수에 따르면, 대부분의 경우 특별한 이유 없이 쥐가 나는 경우가 가장 많다고 합니다. 권 교수는 과도한 운동이나 근육 스트레칭 부족, 심한 탈수로 인한 전해질 불균형 등으로 쥐가 나는 경우가 있을 수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과도한 음주 및 카페인 섭취 역시 수분 손실을 촉진해 경련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도 언급되었습니다. 또한 임신 중 일부 마그네슘 결핍도 쥐의 원인으로 설명될 수 있습니다.

 

밤에 근육 경련이 빈번하게 일어나는 이유 중 하나로 올바르지 못한 '수면자제’가 있습니다. 종아리에 쥐가 나면 종아리를 뻗고 발을수직으로 세워 쥐를 풀어주는 것이 흔한 방법이지만, 수면 중에는 발이 종아리 방향과 수평이 되는 자세로 자게 되어 쥐가 나는 학설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리 경련은 주로 노인층에서 발생한다고 합니다. 고려대 안암병원 가정의학과의 김양현 교수에 따르면, 보통 50대의 약 40%와 60세이상의 노인의 경우 3분의 2 정도가 다리 경련을 경험한다고 합니다. 지속적인 다리 경련이 있을 경우 하지정맥류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고도 말씀하셨습니다.

 

간단한 치료법

 

이스라엘 유지 밀맨(Uzi Milman) 박사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마그네슘을 섭취해도 야간 다리 경련 증상 완화에는 큰 효과가 없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김 교수는 "마그네슘 부족만으로 경련이 발생하는 것은 아니기때문에 약물이나 영양제에 완전히 의존하는 것은 권장되지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4

 

미라클나잇 자다가 쥐

잠을 자는 동안 근육 경련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취침 전 스트레칭과 충분한 수분 섭취, 샤워 등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취침 전 과도한 운동을 피하고근육 경련이 빈번하다면 취침 전 종아리를 펴는 스트레칭을 권하는 것이 좋다고 탈수가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적절한 수분을 섭취하는 것도 경련을 예방하는 방법이라고 합니다.

쥐가 나서 평소보다 잘 자고 있지 못할 때, 미라클나잇 어플을 사용해보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올바른 수면습관을 만들어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미라클나잇은 여러분이 중간에 깨는 것을 막고 편안하게 깊은 잠을 자도록 유도해줍니다. 병원에 가기에는 부담스럽고, 계속된 고통으로 인해 수면의 질은 떨어지고 있다면 오늘 밤 미라클나잇과 함께 잘 견뎌보는 것은 어떨까요? 지금까지 미라클나잇 이었습니다.